검색
  • 세영 이

척추의 부정렬


척추의 부정렬이 척추의 이상증상과 질병을 불러옵니다.

인간은 직립보행을 합니다.

4발 달린 동물들과 달리 척추를 세워 일자로 유지하고 평생을 산다는 것은 힘든 일입니다.

허리질환으로 병원에 한 번이라도 가 본 사람은 90%이상입니다.


일도 하고 차라리 농경사회에서는 노동을 함으로써 허리 주변 근육이 현대인보다 더 강화되었을겁니다.

요즘 현대인들은 앉아있는 생활이 많기 때문에 허리근육이 약하고 구부정한 자세로 척추의 부정렬이 생기고 이로인해 허리디스크 등의 허리질환으로 고통을 받습니다.

이런 분들은 수술과 같은 극단적인 치료에도 불구하고 1~2년이 지나면 다시 재발하거나 허리통증을 여전히 호소할겁니다.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합니다.

수술이 근본적인 치료가 아닙니다.


척추의 정렬을 통하여 자세를 바르게 갖는 것이 핵심적인 치료입니다.​

노인이 되면 꼬부랑이 되는 것인가?

우리 부모님 세대들은 일을 많이 해서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.

꼬부랑 허리, 꼬부랑 할머니라고 하는 척추 앞굽음증의 원인이 척추압박골절입니다.

다른 원인도 있지만 대다수 척추압박골절 후 척추의 부정렬이 발생하고 근육은 과피로해지며 딱딱해지고 경직되고 짧아지면서 앞으로 쏠림현상이 발생하고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악순환이되어 더더욱 꼬부랑이 됩니다.

조기 차단을 하지 않는다면 한 꼬부랑이 되어 땅만 쳐다보는 꼬부랑 노인이 됩니다.​


척추압박골절 후 골절된 척추 부위에 부목이 받혀주면 통증이 감소하고 점차 안정감을 찾고 그렇게 2~3개월 생활하시면 뼈는 재생성되어 자연히 붙습니다. 자연치료가 됩니다.

굳이 골시멘트 시술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.

골시멘트가 치료의 근본이 아닙니다.


골시멘트는 척추뼈가 50%이상 압박되어 신경마비, 소변장애 등을 일으켰을때 어쩔 수 없이 선택하는 치료법입니다. 그런 분들은 5%도 안됩니다.

그러니 병원에서 골시멘트를 권했다고 해서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.

아니 오히려 골시멘트의 부작용,골시멘트 후 윗뼈나 아랫뼈의 2차 추가골절의 가능성이 더 커지며

처음에는 괜찮았는데 1~3년 후 골시멘트 한 뼈의 재골절이 발생된다면 더 심각한 문제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.​

스피노메드가 척추압박골절의 보존적치료법입니다.





조회 0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