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  • 세영 이

일산 89세 노모, 스피노메드 착용

1월초 일산 89세 어머님이 척추압박골절로 병원을 방문하였는데...

의사가 하는 말이 진통제 먹고 누워만 계시라고 하였다고 ...

수술이라도 하자고 할 줄 알았고..

입원이라도 시켜줄 줄 알았는데...

낙담하며 집에 돌아왔다고...


"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스피노메드 해보자!"


솔직히 기대도 안했다고 하셨는데...

7개월 후 연락을 주셨습니다.





60대 딸이 측만증으로 사용 후 다시 89세 어머님께 스피노메드 재착용 요청






조회 0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